아래와 같은 연락이 왔습니다.
연락처는 .... OIO-4324-7435

손님 맞이하고, 간단히 설명해주고, 집들 좀 투어해드리면 될 것 같은데...
하실 분?
주장 또는 집사님들이 좀 챙겨주시면 어떨지요?


꿈꾸는 아이들의 학교 소개문.hwp
2012_01지역나눔수업계획서01.hwp
2012년_01지역나눔_수업일지.hwp

====================================

안녕하세요!~ 전화로 통화했던 꿈꾸는 아이들의 학교(꿈학교) 길잡이 교사 주현종입니다.
연락이 늦어서 죄송합니다.
저희는 신림동에 위치한 도시형 대안학교  꿈꾸는 아이들의 학교(이하 꿈학교)라고 합니다.
꿈학교는 탈학교 친구들이 다니고 있는 중,고등 통합과정이 학교입니다. (첨부한 학교 소개문 참조해 주세요)
저희 학교에서는 프로젝트 수업이라고 해서, 한 학기 1주일에 하루동안 주어진(공동체-옛길찾기-생명나눔-지역사회-지역나눔등의 주제) 주제를 가지고, 토론, 조사, 방문등 다양한 방법으로 수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저는 5학기 지역나눔수업을 진행하고 있는 교사입니다. (첨부한 수업 계획서를 참조해 주세요.)
 이번 학기 저희가 공부하는 주제. "행복" 입니다.  이제 꿈학교의 졸업을 준비하고 있는 마지막 3년차 아이들과 수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학생들이 사회에 나가 살아가면서, 무엇을 위해서 살아가야 하는지, 또는 선택을 할때 자기에게 중요한 것은 무엇일까를 고민하는 수업을 만들어 보려고 하고 있습니다.
 
지 난 시간 학생들과 노량진 고시원과 상도4동 철거현장을 다녀왔습니다.(저희 학교에서 매우 가깝기에) 아이들은 철거 현장이 매우 충격적이었던거 같습니다. 이번 수업시간에 아이들의 상도4동에 대한 과제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그 곳에서 무슨 일이 벌어졌는지, 또 벌어지고 있는지가 그 과제입니다. 이 수업을 진행하는 이유는 우리가 살아가야 할 세상이 어떻게 돌아가고 있는지, 그리고 사람들은 그곳에서 어떻게 살아가는지 알기 위해서 입니다.  그리고 그런 사회에 살고 있는 우리는 어떻게 살아가야 할 것인가? 무엇을 위해서 살아가야 할 것인가를 생각하려고 합니다. (첨부한 수업일지 참조해 주세요, 아이들의 수업시간에 쓴 개인적 글은 수업을 이해하시는 참조 글로만 보아 주세요.)
 
다음 수업시간에 상도4동과 관련하여, [떠날수 없는 사람들]이라는 만화책, 용산참사 영상들을 통해, 지금 현실에서 집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려고 합니다.
그리고 가능하다면 그 다음 시간(4월 13일) 빈집을 방문할 예정입니다. 저희 계획으로는.....
저희가 방문하고픈 날짜는 4월 6일, 13일, 20일입니다. 빈집의 여건의 허락하는 대로 초대해 주셨으면 합니다.
제가 빈집을 방문하고자 하는 이유는 학생들에게 다양한 현실을 보여 주고 싶습니다. 용산, 상도4동 같이 참혹한 세상이 있지만, 빈집과 같이 집에 대해서 다르게 생각하고 행동하는 사람들이 있다는 것을 보여 주고 싶기 때문입니다.
 
불쑥 연락드려 도움을 요청드립니다.
 

좌인

2012.04.05 11:01:46

시간만 맞으면 함께 하고 싶은데 평일은 퇴근하는 저녁 7시밖에 안되네요; 

지음

2012.04.05 23:10:22

일단 여유롭게 20일 쯤 오시라고 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20210225 빈집 게시판&공통장&폰 정리 회의 [1] 사씨 2021-02-25 10803
공지 '2014 겨울 사건의 가해자 A'의 게시글에 대한 빈마을 사람들의 입장 [19] 정민 2016-05-19 152560
280 장기투숙 문의합니다. [2] 손님 2012-08-03 1754
279 나랑 일요일에 남이섬서하는 레인보우 페스티벌 갈사람~ 화림 손님 2012-06-08 1752
278 (모집) 한살림 청년살림학교 참가자 모집 손님 2015-05-07 1747
277 하남 판소리모임 소리길 공개강좌 안내 (12월 1일, 8일) file 손님 2014-11-24 1745
276 6월1일(월) 저녁8시 변두리 영화제 : 베를린 노동절 – 노동의 영웅들 손님 2015-05-22 1744
275 [펌글] 세월호 특별법 반대하는 새누리당, 대체 왜? 파스 2014-08-01 1744
274 음... 저기~ 토요일 날 빈집에 놀러가려고 하는데요 (김냉) 김냉 2012-07-20 1738
273 아나키즘이란? - 다 바꾸기 위하여 file [1] 손님 2015-02-23 1736
272 현재 가출중인 로보 입니다. [6] 로보 2012-07-30 1736
271 눈에 띈 공동체에 대한 것. 아마도 관련영상이 있을듯 [1] 화자 2015-03-13 1735
270 [개강임박] 철학, 미학, 영화, 소설쓰기 등의 강좌가 6월 25일(월) 시작됩니다! 손님 2012-06-22 1735
269 맘상모 펌) 핫한(?) 동네상권 손님 2014-11-27 1734
268 안녕하세요, 공간 민들레의 나래와 은혜입니다:) file [2] 손님 2012-04-20 1734
267 빈집 DIY 문신 워크샵 제안 [5] G-raf 2010-06-03 1733
266 주거 공동체 관련 책들을 아시면 추천해주세요 [4] 손님 2014-12-22 1731
» "꿈꾸는 아이들의 학교"에서 방문 요청이 왔습니다. file [2] 지음 2012-04-04 1727
264 전세계 사운드 아티스트들과 동시접속! 헤드폰을 위한 콘서트 {르 플라카드}! 손님 2010-08-10 1726
263 빈집에 잠시 머물다 가려구요. [1] 손님 2015-01-14 1725
262 4/29(일) 5시 빈마을잔치 + 7시 <까페 해방촌> 오픈 파티! [8] 지음 2012-04-22 1725
261 노들 텃밭 개장 연기 5월 5일, 추가 밭 확보 가능할 듯. 지음 2012-04-26 17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