긍정성의 과잉

조회 수 1654 추천 수 0 2012.05.30 19:53:42

<피로 사회> 재밌네요.

우리 다소 피로한 상태 아닌가요?


===========


무언가를 할 수 있는 힘만 있고 하지 않을 힘은 없다면 우리는 치명적인 활동과잉 상태에 빠지고 말 것이다.

무언가 생각할 힘밖에 없다면 사유는 일련의 무한한 대상들 속으로 흩어질 것이다.

'돌이켜 생각하기'는 불가능해질 것이다.

긍정적 힘, 긍정성의 과잉은 오직 '계속 생각해나가기'만을 허용하기 때문이다.


무위의 부정성은 사색의 본질적 특성이기도 하다.

예컨대 참선하는 사람은 자신에게 들이닥쳐 오는 것에서 스스로를 해방함으로써 무위의 순수한 부정성, 즉 공에 도달하려고 한다.

그것은 극도로 능동적인 과정이며 수동성과는 아무런 관계도 없는 것이다.

참선은 자기 안에서 어떤 주권적 지점에 도달하기 위한 연습, 중심이 되고자 하는 연습이다.

이에 반해 긍정적 힘만을 지닌 사람은 대상에 완전히 내맡겨진 신세가 된다.

역설적이게도 활동과잉은 극단적으로 수동적인 형태의 행위로서 어떤 자유로운 행동의 여지도 남겨 놓지 않는다.

그것은 긍정적 힘의 일방적 절대화가 낳은 결과이다.


-  한병철, <피로사회> 중




손님

2012.05.31 19:28:53

상태는 울증이면서 행동은 조증인, 현대인들 혹은 우리 자신의 모습이랄까... 그 분열부터 좀 어떻게 했으면 좋겠다. 

독일말이 간결한 문체를 표방하는 건 알겠는데, 단어들이 다 '~성'으로 끝나서  ㅋ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20210225 빈집 게시판&공통장&폰 정리 회의 [1] 사씨 2021-02-25 10221
공지 '2014 겨울 사건의 가해자 A'의 게시글에 대한 빈마을 사람들의 입장 [19] 정민 2016-05-19 152528
200 풀뿌리사회적기업가학교 <2012문화예술분야>에 초대합니다. file 손님 2012-03-19 1663
199 잠시 건의 합니다..^^ [3] 산하 2012-07-25 1662
198 장투문의 드려요! [4] 손님 2012-07-30 1662
197 6월 4일 참여연대 손님들 방문! 같이 맞을 사람 [2] 들깨 2012-05-30 1662
196 노동, 자기 활동, 혁명, 관계, 여기서 춤춰라. [2] 지음 2012-05-24 1661
195 까페 해방촌의 첫번째 조합원 모임 : 사장님들 모두 모이세요. ^^ 빈가게 2012-05-29 1660
194 빈집 (대)학교는 없나요 [4] 손님 2010-07-06 1660
193 아랫집과 빈가게 전화가 안되네요 ㅠ [3] 손님 2012-03-25 1659
192 주말에 단기투숙 가능한가요? [1] 오상 2012-03-19 1659
191 안녕하세요^^7월17일토욜 원주대안학교청소년6~8명내외 머물다갈수 있는지요? file [2] 손님 2010-07-06 1659
190 혹시 빈마을에서 헌혈증 모을 수 있을까요? [2] 케이트 2011-12-23 1658
189 WAR IS OVER_ 오노요코展 특별 플럭서스 이벤트 손님 2010-06-04 1656
» 긍정성의 과잉 [1] 지음 2012-05-30 1654
187 팔당농민들과 함께하는 <땅의여자> 상영회 손님 2010-08-25 1654
186 두번째 제안 [2] 산하 2012-07-30 1653
185 8당 홈페이지 [3] 손님 2010-07-02 1653
184 8월 28일 4대강 공사 저지 청년문화제! 아니 2010-08-21 1651
183 때늦은 질문입니다 ㅎㅎ [1] 게름 2010-06-25 1651
182 빈집, 빈마을, 빈집사람, 빈고에 대한 짧은 질문들. [1] 들깨 2012-05-30 1650
181 6/2 노들텃밭 두물머리 액션이 준비중이라는데... [2] 지음 2012-05-30 16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