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우리는.jpg

이미 끝난 행사이지만 포스터가 너무 예뻐서 기록 차원에서 다시 올립니다. (막내가 만들었답니다 소근소근)

해방촌사람들에서 반성폭력교육 삼부작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오늘부터 우리는, 19금 해제!"는 그 첫 시작인 청소년X성인권 교육이었구요.

우리 사회에서 성은 19금인데 

사실 그렇지 않고, 그럴 수도 없고, 그러면 안 되고, 같이 이야기해보자는 의미에서 제목이 저렇게 나왔답니다.


 굉장히 다양한 곳의 청소년 분들이 오셨고, 관심있던 빈마을의 비청소년 몇도 같이 교육을 들었습니다. 


인권교육센터 들의 팬이 될 것만 같아요...! 


반성폭력교육 삼부작 중 두 세 번째가 남았다고 알고 있습니다. 

하나는 해방촌에 사는 안 청소년인 사람들 대상, 하나는 빈마을 대상이라고 들었어요. 

모쪼록 재밌는 교육이 진행되었으면 좋겠고 또 예쁜 포스터가 나왔으면 좋겠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10225 빈집 게시판&공통장&폰 정리 회의 [1] 사씨 2021-02-25 1062
공지 '2014 겨울 사건의 가해자 A'의 게시글에 대한 빈마을 사람들의 입장 [19] 정민 2016-05-19 150258
1960 안녕하세요 평택대학교 학생입니다! [2] 평택대 2016-10-13 2744
1959 오재환 <시킨건 곧잘한다>발매 기념 해방촌 투어!! 10월 14일! file 손님 2016-10-12 2306
1958 장기 투숙 문의드립니다 [1] 손님 2016-10-11 2760
1957 ~이번주 일요일! 빈마을잔치 합니다~ 손님 2016-10-07 2379
1956 페미니즘 같이 공부해요 '페미니즘 대습격' file [2] 손님 2016-09-30 2629
1955 투숙문의합니다. 손님 2016-09-20 2161
1954 해방촌 마을공부 모임 안내 file [1] 나마쓰떼 2016-09-19 2885
1953 [우리실험자들] 산스끄리뜨로 읽는 금강경 수업 소개합니다. file 나마쓰떼 2016-09-17 2332
1952 빈마을 여성주의 교육을 앞두고 사전설문을 하고있습니다 손님 2016-09-15 2258
1951 우리는 file [3] 손님 2016-09-06 2793
1950 <바느질 하는 시간: 생리하는 친구에게 선물하는 면생리대 만들기 워크샵> 9월10일 오후 4시 file 손님 2016-09-05 3098
1949 <피흘리는 고충: 생리하는 사람들의 생리용품에 대한 고충회> 9월11일 오후6시 file 손님 2016-09-05 3675
1948 빈농집 운영하고 있나요? [1] 손님 2016-09-01 2667
1947 빈집은 오늘도 짜파게티를 먹습니다 [2] 정민 2016-08-30 2694
1946 단투문의 [3] 손님 2016-08-24 2624
» 얼마 전에 해방촌사람들에서 한 것 : "오늘부터 우리는, 19금 해제!" file 손님 2016-08-17 2171
1944 소소한 나눔 [4] 손님 2016-07-26 2823
1943 빈마을 반反성폭력교육 2회차 "성폭력 사건을 말한다는 것" 기록 file [8] 정민 2016-06-29 3522
1942 투숙문의합니다. [4] 손님 2016-06-25 2640
1941 빈마을 반反성폭력 교육 2회차 " 성폭력 사건을 말한다는 것- 공동체 안의 사건화" file [1] 손님 2016-06-24 28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