첨부이미지

 

 

* 4대강 공사 중단 10만 국민행동 집회에서 만나서 우리가 할 수 있는 행동을 해봅시다.

*분필을 가져와서 길 바닥에 강물을 흐르게 하고, 메시지를 적으면 어떨까요. 재미도 있고 아주 효과적인 행동인것 같아요.

* 피켓등 자신이 표현하고 싶은 메시지를 표현할 도구들을 가져와서 신호가 있을때마다 다이인(DIE- IN) 액션을 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강에 살고 있는, 강둘레에 살고 있는 생명들을 위협하고 있는 사대강 공사에 항의해서 잠깐 동안 길에 쓰러진 주검이 되어 강력하게 몸으로 항의 하는 행동입니다. 시간을 정하거나 신호를 정해 사람들 틈에 섞여 있다가 일시에 "강물을 살린다더니" 하면서 쓰러지는 것도 좋겠지요. 덧글로 상의해봐요.

*다이인이나 분필 액션이 있을때 주변에서 어쿠스틱으로 4대강반대를 노래하는 거리의 악사들도 있으면 좋겠어요.  다이인의 분위기도 더 살려주고, 주목도도 높이고..

*분필로 그림그리기를 팀을 짜서 거대한 하나의 작업을 집합적으로 완성시키는 것도 좋겠지요.

여러가지아이디어와 참여의사를 덧글로 달아주세요 : )


더 자세한 정보와 논의들과 참여신청 등: http://8dang.jinbo.net/node/33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20210225 빈집 게시판&공통장&폰 정리 회의 [1] 사씨 2021-02-25 10221
공지 '2014 겨울 사건의 가해자 A'의 게시글에 대한 빈마을 사람들의 입장 [19] 정민 2016-05-19 152528
1920 단투 문의 드립니다 [4] 물란 2018-11-23 1816
1919 27일 두물머리에 모심으러 갈 사람~ file [2] 손님 2012-05-21 1817
1918 칼챠파티 웹자보 file [4] 손님 2010-06-18 1819
1917 빈집 재배치 관련 설문조사 작성해주세요~ file [2] 노다긔 2010-07-09 1819
» 9월 11일 게릴라 분필낙서와 다이인(die-in) 액션! 손님 2010-09-08 1819
1915 낭만집 이사날짜는 토요일 혹은 일요일! - 못오는 것도 알려줘. [3] 손님 2012-06-06 1820
1914 다람쥐회 협동강좌 9월30일(목) '우리안의MB'를 넘어서는 길 [1] 다람쥐회 형탁 2010-09-03 1821
1913 생활과 알리바이 [3] 손님 2010-07-10 1823
1912 "허그인 대국민나눔프로젝트 PROMISE"의 시작을 함께 해주시고, 특별한 선물도 받아가세요!! ^^ file 손님 2015-10-01 1823
1911 [NGA/SF]활동가를 위한 글로컬페미니즘학교 2015년 수강생 모집 손님 2015-02-06 1824
1910 sinal(C)님께..였던 글 사씨 2020-11-19 1824
1909 3.30 빈마을잔치 at 넓은집 손님 2014-03-28 1825
1908 5월4일 월요일 들깨 면회를 가려고 해요 [3] 우마 2015-04-12 1827
1907 "세입자 복비 안받아요" 부동산 중개업소 차린 대학생들 손님 2015-08-20 1828
1906 10/2 내일 한시 단편집에서 추석잔치해요! 추석 2020-10-01 1828
1905 [빈집수기]마쯔모토 하지메 KenZzang 2012-02-25 1830
1904 집사회의록 덧붙이기. [2] 손님 2012-06-17 1831
1903 '길위의 학교' 조심스럽게 시작해볼까 합니다...^^ file 길위 2015-05-16 1831
1902 [토론회] 팔당유기농 어떻게 할 것인가 손님 2010-09-14 1833
1901 [새책] 『매혹의 음색 : 소음과 음색의 측면에서 본 20세기 서양음악의 역사와 이론에 대한 개론서』(김진호 지음)이 출간되었습니다! 손님 2014-08-10 18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