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어 스터디, 미싱, 알바...

조회 수 4335 추천 수 0 2011.06.29 18:55:49

낭만집에 또아리를 트는 중(?)인 뽁뽁임다.

 

요샌 참 낭만집에 어울리는 날씨가 계속 되고 있는 듯 하네요.

무려 오늘 낮엔 본가(;;;)로 가는 길이 산사태로 끊겼어요.

어쩐지 멀쩡한 산을 자꾸 포크레인으로 파내고 파내더라니. 늘 지하철 타고 지나갈때마다 눈쌀을 찌푸리게 하더니.

요만한 비에도 못견디게 괴롭혀대니까 집 근처에 작은 산이 쏟아졌나봐요.

 

다행히 저는 어제 막차타고 도착~

이번에 켄짱한테 줄 일본어능력시험 책을 가져왔어요~ 그 김에 하는 말인데요,

** 일본어 스터디 본격 추진해볼까용? ㅎㅎ **

전 사실 중학교때 이후로 스터디란걸 해본적이 없어서;

장소는 옆집?가게?공부집?

초보탈출, 시험대비, 회화연습, 원서강독, 문화체험(예:일드감상, 일본요리해먹기, 일본문화원에 공연보러가기 등) 같은

여러가지를 해보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어요.

할 수 있을까요? ㅎㅎ

 

그리고~ 개인적인 이야기예요.

낭만집에 아마도 디온것인듯 한 구식 미싱이 있길래 들여다봤지만 알수 없어서 포기하고;

이참에 진도 안나가는 손바느질을 대신해서 미싱을 배우고 싶은데

빈가게에서 하던 세미나는 중지상태라 하고... ㅠㅠ

인터넷으로 구민회관 강좌같은걸 찾아봐야 할텐데 인터넷이 잘 손이 안가네요.

 

알바를 구해야하는데, 치과치료를 하다말아서 다시금 구멍난 앞니를 메꾸는 것이 우선인듯 하여

구직활동도 그저 정지상태가 되어있네요. ㅠㅠ

 

뭔가 생산적인 일을 하고싶은데, 자꾸 벽에 부딪히는 기분?

그래도 비가와서 은근히 괜시리 그냥 왠지 거시기 위로가 되요;;


손님

2011.06.30 01:45:43

일본어 스터디 공부집 추천이요! 가게에서 해도 괜찮고.. 12월에 있는 JLPT를 목표로 해보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 -오디

 

잔잔

2011.06.30 09:18:03

그래도 비가와서 은근히 괜시리 그냥 왠지 거시기 위로가 되요.

밑줄^_^/ㅜ.ㅜ

손님

2011.07.01 04:53:31

응, 마지막 줄이 특히 좋으네요 뽁냥. 나도 밑줄!ㅎ

글고 나도 일본어 스터디 참가하고 싶어요. 단어 몇 개랑 문장 몇 개뿐이 모르는 왕초보예요.전에 살구랑 켄짱도 스터디 의논 하는 것 같던데, 인원 많으면 수준별로 분반해도 되겠다! ㅎㅎ.

_웬지, 나홀로왕초보반이 될 것만 같은 _연두 

복²

2011.07.06 19:08:58

뽁냥, 오디, 연두, 켄짱, 살구(도?^^) 또 누규~? 우리 이번주에 모여서 의논해봐요.

수준별 분반을 하기엔 인원이 적을 것 같고, 왕초보라고 해도 그까이꺼! 글자만 떼는 순간! 걍 시험대비로 달려도 되요!

학원이랑 학교 강의에서 사용한 교재랑 유인물 등등을 안버리고 거의 다 가지고 있는데,

주말 전에 집에가서 다 싸들고 올테니 우리 스터디 꼭 시작해보아용 ^_^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20210225 빈집 게시판&공통장&폰 정리 회의 [1] 사씨 2021-02-25 9996
공지 '2014 겨울 사건의 가해자 A'의 게시글에 대한 빈마을 사람들의 입장 [19] 정민 2016-05-19 151011
1920 죄송해요 다시 단투 문의드려요~ [2] 까망별 2017-03-11 4406
1919 월간빈집 [노는사람] 창간호 나왔습니다. [4] 유농 2014-06-11 4401
1918 수유+너머 서경재(구 낙산재) 이야기 [12] 지음 2010-10-25 4392
1917 추석선물, 강정마을산 생필품은 어떠한가? file 지선 2011-08-31 4388
1916 공짜 비행기 티켓 행사 * * ! 오늘 자정부터 손님 2011-09-20 4387
1915 일본에서 오는 활동가들 빈집 머물기 신청합니다 [3] 손님 2010-03-06 4376
1914 빈집에서 요가수업 손님 2013-06-10 4373
1913 인권연대와 함께 할 상근활동가를 모집합니다. 인권연대 2018-08-13 4366
1912 해방절 축제 진행상황 정민 2013-07-31 4365
1911 20170509 구름집 회의 융구 2017-05-10 4361
1910 마토예요 [4] 마토 2010-02-08 4348
1909 빈 컴퓨터 가게의 이용금 재사용 신청을 하면서... 성재 2017-03-22 4341
1908 [무료문화공연] 짙은+ 안녕바다 공연 , 피자매연대 워크샵 외 file 사이 2011-07-08 4341
1907 to 가을 [1] 닥터스트레인지라브 2010-02-19 4337
» 일본어 스터디, 미싱, 알바... [4] 복² 2011-06-29 4335
1905 여기저기 좋은 단체들에서 구인중이네요. [2] 지음 2011-07-09 4334
1904 [동네산책1] 빨간모자 아저씨 [1] 우마 2011-06-01 4331
1903 새책! 『제국의 게임 ― 전 지구적 자본주의와 비디오게임』 출간되었습니다! 손님 2015-05-14 4330
1902 알림) 스팸때문에 오늘 하루동안의 글이 날라갔습니다 지각생 2011-08-31 4323
1901 리틀포레스트2 + 나나20 [5] 연두 2010-01-19 43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