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글이 사라졌습니다..


스팸이 많이 쌓이고, 그것을 지우는 과정에서 문제가 생겨

많은 글이 한번에 사라지는 사태가 발생했습니다.

진보넷에 부탁해서 오늘 새벽에 백업한 글까지는 복원할 수 있었지만

혹시 오늘 쓴 글이나 덧글이 있다면 안타깝게도.. 사라져버렸어요 ㅜㅜ

그리고 지난 열흘 정도의 글에 첨부된 이미지들도.. 사라져버렸네요 orz


당황하지 마시고, 오늘 썼던 글/덧글은 다시 기억에 의존해 재작성하는, 없어진 이미지를 다시 첨부하는

뻔뻔함과 불굴의 의지를 보여주시는 건 어떨까요?



2. 홈페이지 관리하는 법 교육을 조만간 날 잡아서 하기로 하죠.


새 게시판을 만들고 싶어하는 사람도 있고,

지금까지 홈페이지를 관리하는데 자발적으로 참여한 많은 사람이 먼 곳에 가 있기도 하고..

홈페이지 관리라고 해봤자 스팸 좀 지우고,

필요하면 게시판 만들고, 메인페이지에 부각시킬 내용 있으면 좀 써 주고 하는 정도.

어려운게 아닌 만큼 비전문가도 할 수 있고, 빈마을 사람이라면 누구던 할 수 있어야 좋은 일 중 하나입니다. 


홈페이지 관리 교육을 언제 하면 좋을까 생각해봤는데. 

우리 매주 마을 극장 하잖아요. 빔프로젝터를 놓고 같은 화면을 볼때, 오프닝 행사로 짧게 배워보는게 어떨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20210225 빈집 게시판&공통장&폰 정리 회의 [1] 사씨 2021-02-25 10016
공지 '2014 겨울 사건의 가해자 A'의 게시글에 대한 빈마을 사람들의 입장 [19] 정민 2016-05-19 151032
1920 죄송해요 다시 단투 문의드려요~ [2] 까망별 2017-03-11 4406
1919 월간빈집 [노는사람] 창간호 나왔습니다. [4] 유농 2014-06-11 4401
1918 일본에서 오는 활동가들 빈집 머물기 신청합니다 [3] 손님 2010-03-06 4394
1917 수유+너머 서경재(구 낙산재) 이야기 [12] 지음 2010-10-25 4392
1916 추석선물, 강정마을산 생필품은 어떠한가? file 지선 2011-08-31 4388
1915 공짜 비행기 티켓 행사 * * ! 오늘 자정부터 손님 2011-09-20 4387
1914 빈집에서 요가수업 손님 2013-06-10 4373
1913 안녕하세요 장기 투숙 문의 드립니다 [1] 별사람 2020-11-19 4371
1912 인권연대와 함께 할 상근활동가를 모집합니다. 인권연대 2018-08-13 4366
1911 해방절 축제 진행상황 정민 2013-07-31 4365
1910 20170509 구름집 회의 융구 2017-05-10 4361
1909 빈 컴퓨터 가게의 이용금 재사용 신청을 하면서... 성재 2017-03-22 4354
1908 마토예요 [4] 마토 2010-02-08 4348
1907 [무료문화공연] 짙은+ 안녕바다 공연 , 피자매연대 워크샵 외 file 사이 2011-07-08 4341
1906 일본어 스터디, 미싱, 알바... [4] 복² 2011-06-29 4337
1905 to 가을 [1] 닥터스트레인지라브 2010-02-19 4337
1904 여기저기 좋은 단체들에서 구인중이네요. [2] 지음 2011-07-09 4335
1903 새책! 『제국의 게임 ― 전 지구적 자본주의와 비디오게임』 출간되었습니다! 손님 2015-05-14 4331
1902 [동네산책1] 빨간모자 아저씨 [1] 우마 2011-06-01 4331
» 알림) 스팸때문에 오늘 하루동안의 글이 날라갔습니다 지각생 2011-08-31 43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