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일요일(8월16일) 저녁, 한강변에서 사전모임을 계획하였으나
폭풍우가 몰아쳐 부득이하게 모임을 갖지 못하였습니다.

해당 장소에 와 주셨던 분들, 오려고 계획하셨던 분들께 죄송합니다.


8월19일(수요일) 저녁8시, 해방촌카페 빈가게에서 사전모임을 다시 열고자 합니다.

내성천에 함께 가고 싶은 사람, 
에코토피아 캠프가 뭔지 궁금한 사람, 
모두 부담없이 와주세요.

캠프 기금 마련 티셔츠도 판매하고, 작년 준비 캠프 이야기도 같이 합시다.
급히 일정을 잡았지만 많이 참석해주시길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20210225 빈집 게시판&공통장&폰 정리 회의 [1] 사씨 2021-02-25 10757
공지 '2014 겨울 사건의 가해자 A'의 게시글에 대한 빈마을 사람들의 입장 [19] 정민 2016-05-19 152540
1920 2016.03.16 대책위 마무리 자체평가 회의록 수수 2016-04-05 2255
1919 2014년 겨울에 일어난 빈마을 정서적 폭력과 스토킹 사건 관련 대책위에게 드리는 의견서 [5] 손님 2016-04-04 2600
1918 안녕하세요~ 빈마을 장투객이었던 산하임다! (홍보성 글) [1] 손님 2016-04-02 2339
1917 2014년 겨울 사건에 대한 빈마을 결정사항에 따른 회의체의 사과문 손님 2016-03-31 2167
1916 2016년 3월 25일 빈마을 회의 기록 [5] 둥쟁 2016-03-26 2469
1915 160324 구름집 회의 [2] 손님 2016-03-25 2427
1914 아나키즘은 어떤 세상을 만들고자 하는가? [1] 손님 2016-03-12 2521
1913 다음 주 3월8일은 세계여성의날입니다. [3] 손님 2016-03-04 2239
1912 정민의 글에 대한 반박 [1] 손님 2016-03-03 2322
1911 빈가게 마지막 전시/상영/공연 "아직여기에" file 손님 2016-03-03 2226
1910 느루의 글 [10] 손님 2016-03-01 2710
1909 아듀, 빈가게.... ! file 손님 2016-03-01 2242
1908 직조 모임...이라기 보다는 뜨개질 모임 file 손님 2016-03-01 2317
1907 부산에 빈집과 같은 공간이 있나요 [2] 손님 2016-02-25 2249
1906 단기투숙 문의합니다 [1] 고동 2016-02-22 2270
1905 느루의 반박, 그리고 현재 입장 [14] 손님 2016-02-22 2483
1904 [속기록자료] 20160109 빈마을 정서적 폭력 및 스토킹 사건 결정사항에 대한 설명회 손님 2016-02-20 2272
1903 [2월 21일] 카페해방촌 빈가게 - 마지막 정리하는 날! 손님 2016-02-20 2234
1902 새집 구하기 file 손님 2016-02-18 2832
1901 대책위의 이행사항은 어느 것 하나도 지킬 수 없다. [2] 손님 2016-02-16 23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