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2.25 @파정항

파이퍼, 인정, 사 + 자기


- 빈집폰

사 명의로 되어있는 선불폰인데 아마 유효기간이 지났거나 1만원 안팎으로 충전되어 있을 거예요.

마지막 충전이 작년 겨울인데 유지 기간이 몇달 안 되어 만료됐을 확률이 높아요.

암튼 사가 해지하겠습니다.



- 빈집 게시판 정리

1. 빈집 게시판을 빈고 게시판 호스팅으로 옮길 수 있으면 옮긴다.

1-1. 기존 빈집 게시판 호스팅 사용과 진보넷 후원을 중단한다.

1-2. 회원가입, 게시글 작성 등 기능을 멈추고 아카이빙용으로 유지한다.

1-3. binzib.net 도매인은 공통장에서 지출하여 2023년까지 유지한다.


2. 빈고 게시판 호스팅으로 빈집 게시판을 옮기지 못할 경우

2-1. 2021년동안만 현재 호스팅에서 게시판을 유지

2-2. 기능은 멈춤



- 빈집 공동체 통장 정리

결정사항

1. 빈마을 공동체 활동가 변경 (이밍(ㅊㅅㄹ)->사)

2. 은평 공간, 빈고 공동체, 빈고에 일부 선물하기

2-1. 은평 공간 공동체 통장 개설 (파이퍼, 인정, 사 / 통장 관리: 사)

2-2. 은평 공간 적립: 잔액의 1/3 , 공동체 선물: 잔액의 2/3을 1/n하여 27곳+빈고에 선물

2-3. 빈집 게시판 지출 발생 시에 빈고에 선물하는 비용에서 처리

2-4. 빈집 공통장 정리! 끝.


1안 : 빈고공동체 선물하기

2안 : 이전 빈마을 회의에서 결정한대로 공간 만들기에 사용하기

3안 : 일부 공간 이용 자금으로 남겨두고 빈고공동체 나눠주기


선물 기준: 최근 활동이 있는 공유지/활동 공동체 중에 목적이나 활동 주체가 겹치는 단위, 개인 목적으로 구성된 공동체(라고 인지하는 곳)를 제외한 공동체

(*) 최근 활동이 없거나 정리된 걸로 알고 있는 단위, 정보가 없는 단위도 제외함. 정보 파악 등에 한계가 있지만 참여자들이 파악하는 선에서 판단하여 결정했습니다.

(*) 이외 회의 참여자 간에 선물하고 싶은 단위도 추가.


- 공유지 공동체(15): 공룡, 따로또같이, 명륜동쓰리룸, 모두들, 그린집, 해방촌 사람들, 미세마을, 레드북스, 이름, 내일상회, 망집2, 웬자족, 들, 에밀리숲, 빈땅조합(키키/스튜디오402,공유주거)

- 활동공동체(7): 건강계, 에코토피아, 수수노래조합, 여행자, 두물머리, 솔방울커먼즈, 넥스트젠

- 기타/참여자 희망(5): 강정마을, 케이시-느루-모모, 핫핑크돌핀스, 짜이, 이락

- 빈고(1)



거의 두시간에 걸린 회의.. 휴.. 고생하셨습니다~


우마

2021.02.27 20:39:34

고생하셨어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20210225 빈집 게시판&공통장&폰 정리 회의 [1] 사씨 2021-02-25 2700
공지 '2014 겨울 사건의 가해자 A'의 게시글에 대한 빈마을 사람들의 입장 [19] 정민 2016-05-19 150608
1860 10월 개강! 영화, 친밀한 삶(김성욱), 기 드보르와 영화(신은실), 마르셀 뒤샹(전선자), 소설창작(김광님), 시쓰기(오철수) 손님 2015-10-10 1900
1859 "허그인 대국민나눔프로젝트 PROMISE"의 시작을 함께 해주시고, 특별한 선물도 받아가세요!! ^^ file 손님 2015-10-01 1806
1858 10월 개강! 데이비드 하비 『자본』(조명래), 노동의 미래(장훈교), 사이버 맑스주의(오영진) 손님 2015-09-30 1877
1857 빈마을 유감 [4] 손님 2015-09-30 2000
1856 [공동체주택 개미집] 10월 3일, 4일 홍성 땅맞이 캠프 갑시다. 손님 2015-09-29 1788
1855 10월 5일 개강 : 다중지성의 정원 2015년 4분학기를 시작합니다! 손님 2015-09-22 4625
1854 들뢰즈 사후 20주년, 조정환 선생님과 함께하는 '들뢰즈 집중 세미나' 참가자 모집! 손님 2015-09-22 2360
1853 2014년 겨울, 못 다한 이야기 [26] 손님 2015-09-17 2836
1852 빈마을 발표자료 - 2015년 서울 마을박람회 file 손님 2015-09-11 1900
1851 친구와 함께 일주일정도 머물고싶습니다. [1] 손님 2015-09-08 1998
1850 새책! 『9월, 도쿄의 거리에서』― 1923년 9월 1일 간토대지진 직후 조선인 대학살에 대한 생생한 보고문학! 손님 2015-09-03 2435
1849 9월10일(목) 저녁8시 변두리 영화제 'END:CIV 문명의 엔드게임' 손님 2015-09-02 1773
1848 4대강 사업과 내성천에 대한 토론회 / 9월2일 오후3시 / 조계사 교육관 2층 2강의실 손님 2015-09-02 1793
1847 공동체주택 첫번째 이야기 시작합니다. 9월 5일 3시 빈가게입니다. file 손님 2015-08-27 2582
1846 "세입자 복비 안받아요" 부동산 중개업소 차린 대학생들 손님 2015-08-20 1818
1845 8월19일(수) 저녁8시 빈가게, 내성천 에코토피아 캠프 사전모임 손님 2015-08-17 1823
1844 금지어를 만드는 방식의 도덕적 실천에 관하여 file [2] 손님 2015-08-13 2577
1843 8월14일 내성천의 날 걷기 행사 안내 손님 2015-08-12 1875
1842 빈마을 MT 가자!!!! (8.16-17) file [1] 손님 2015-08-09 2159
1841 2015 에코토피아 캠프 '흘러라 내성천' + 사전모임 안내 손님 2015-08-07 18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