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군가의 땅, 누군가의 집이 있습니다.

당신은 어떠십니까?

 

혼자서 땅 한떼기, 방한칸 마련하기 쉽지 않은 사람도 많습니다. 그렇다면 모두의 땅, 모두의 집을 만들어 볼수는 없을까요?

 

2015년 저 많은 집들, 저 넓은 땅들...

우리 몸 하나 안정적으로 살아갈 곳을 만들고 싶은 사람들이 모여 이야기를 나눕니다.

 

공동체 주택, 첫번째 이야기

어디에 살고 있나요?

누구와 살고 있나요?

그 많은 땅들은 누구거냐옹~

 

함께 이야기 하고 함께 나눌 땅과 집을 만들 방법을 찾아봅니다.

몇달 먼저 꽁냥꽁냥 수다떨던 사람들이 자리를 마련합니다.

오세요~기다리겠습니다.^^


 

일시 : 2015년 9월 5일 오후 3시

누가 : 누구랑 같이 살 사람, 늙어 죽을때까지 살곳을  찾고 싶은사람, 새로운 공간을 만들고 싶은 사람. 이야기만이라도 하고 싶은 사람...사실 누구든 오셔도 됩니다.

무엇을 :  먼저 해 왔던 이야기를 들려드리고 다시 함께 이야기합니다.

  1. 공동체 주택을 소개합니다. 왜 하려는지, 목적은 무엇인지

  2. 부지와 설계. 구체적인 장소와 공간을 그려보지요.

  3. 예산계획. 그렇다면 얼마가 필요할까요.

  4. 빈땅프로젝트. 공유지는 어떻게 가능할까요.

  5. 입주자. 함께 살 사람도 모아야죠.

  6. 생활의 원칙. 우리 이렇게 살아볼까요.

 

장소 : 까페 해방촌 빈가게 (서울시 용산구 용산동 2가 19번지 1층)

문의 : 살구 (010- 사이팔일 - 공이사사, 문자,텔레그램,카톡 등으로 연락주세요.)

 

* 까페 해방촌 빈가게 공간을 이용합니다. 오시면 메뉴 하나씩 주문해 주시면 좋겠습니다.^^

공동체주택_최종본_0827.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10225 빈집 게시판&공통장&폰 정리 회의 [1] 사씨 2021-02-25 2214
공지 '2014 겨울 사건의 가해자 A'의 게시글에 대한 빈마을 사람들의 입장 [19] 정민 2016-05-19 150596
1860 10월 개강! 영화, 친밀한 삶(김성욱), 기 드보르와 영화(신은실), 마르셀 뒤샹(전선자), 소설창작(김광님), 시쓰기(오철수) 손님 2015-10-10 1899
1859 "허그인 대국민나눔프로젝트 PROMISE"의 시작을 함께 해주시고, 특별한 선물도 받아가세요!! ^^ file 손님 2015-10-01 1806
1858 10월 개강! 데이비드 하비 『자본』(조명래), 노동의 미래(장훈교), 사이버 맑스주의(오영진) 손님 2015-09-30 1877
1857 빈마을 유감 [4] 손님 2015-09-30 1997
1856 [공동체주택 개미집] 10월 3일, 4일 홍성 땅맞이 캠프 갑시다. 손님 2015-09-29 1788
1855 10월 5일 개강 : 다중지성의 정원 2015년 4분학기를 시작합니다! 손님 2015-09-22 4624
1854 들뢰즈 사후 20주년, 조정환 선생님과 함께하는 '들뢰즈 집중 세미나' 참가자 모집! 손님 2015-09-22 2360
1853 2014년 겨울, 못 다한 이야기 [26] 손님 2015-09-17 2832
1852 빈마을 발표자료 - 2015년 서울 마을박람회 file 손님 2015-09-11 1900
1851 친구와 함께 일주일정도 머물고싶습니다. [1] 손님 2015-09-08 1998
1850 새책! 『9월, 도쿄의 거리에서』― 1923년 9월 1일 간토대지진 직후 조선인 대학살에 대한 생생한 보고문학! 손님 2015-09-03 2435
1849 9월10일(목) 저녁8시 변두리 영화제 'END:CIV 문명의 엔드게임' 손님 2015-09-02 1773
1848 4대강 사업과 내성천에 대한 토론회 / 9월2일 오후3시 / 조계사 교육관 2층 2강의실 손님 2015-09-02 1793
» 공동체주택 첫번째 이야기 시작합니다. 9월 5일 3시 빈가게입니다. file 손님 2015-08-27 2582
1846 "세입자 복비 안받아요" 부동산 중개업소 차린 대학생들 손님 2015-08-20 1818
1845 8월19일(수) 저녁8시 빈가게, 내성천 에코토피아 캠프 사전모임 손님 2015-08-17 1823
1844 금지어를 만드는 방식의 도덕적 실천에 관하여 file [2] 손님 2015-08-13 2570
1843 8월14일 내성천의 날 걷기 행사 안내 손님 2015-08-12 1875
1842 빈마을 MT 가자!!!! (8.16-17) file [1] 손님 2015-08-09 2158
1841 2015 에코토피아 캠프 '흘러라 내성천' + 사전모임 안내 손님 2015-08-07 18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