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 열린 날 ! 땅이 열립니다. 가을맞이 땅맞이~

공동체주택 ‘개미집’ 프로젝트 1박2일 홍성 캠핑

2015년 10월 3일~4일(토, 일)

공동체주택 개미집을 지을 땅에서 함께 캠프하며 앞으로의 이야기를 하는 자리가 될것입니다.

개미집에 입주하여 주거하실 분들 외에도 참석 가능합니다. 아마 20여명의 캠프는 공간적 어려움은 없을 것이라 생각됩니다.

 

3일 12시 홍성터미널에서 만납니다.(더 일찍 보자는 사람도 있지만요..흠흠)

서울에서 같이 출발하고 싶으신 분도 10월 1일까지 꼭 연락 주셔요. 차량 섭외를 결정해야 합니다.

 

참가자 : 15~20명 정도

손님 : 홍성에 살고 계신 분들을 가능하면 초대하려고 합니다. (확정안이 아직 아닙니다.)

 

교통편

홍성터미널로 대중교통이용 오시면 됩니다.

서울에서 스타렉스? 서울의 경우 출발 인원이 많으면 차량을 빌려볼까 합니다.

 

준비물 : 가능한 것은 개인이 각자 준비합니다.

개인 – 3일 점심 도시락, 개인 캠핑용품 (텐트, 침구, 세면용품, 식기 등), 반찬(2끼분), 간식, 쌀 2인분, 회비 5천원(공동 식자재 구입등으로 사용)

공용 – 공용 텐트 1개, 조리용 버너 3개, 대형 코펠, 바비큐 용품, 간이 화장실

 

 

프로그램

1.     땅에 건물 배치해보기

2.     홍동마을 돌아보기

3.     소유와 출자.

* 이야기들은 식사시간이나 중간중간 잘 나눕니다.

 

식사

3일 점심 : 각자 도시락 준비해옵시다.

3일 저녁 : 밥, 된장국

3일 야식 : 술 & 안주

4일 아침 : 밥, 미역국

반찬을 조금씩 가져와서 밥과 국(된장국, 미역국) 정도만 끓여 같이 먹는 것은 어떨까요?

밥과 국은 당번을 정해야겠지요?

야식은 채소들과 요즘 대하가 좋다던데 땅 인근에서 사와서 좀 구워 먹을까요?

술은 맥주 5병, 막걸리 5병, 소주 2~3병이면 충분하지 않을까요?

 

타임테이블

10월 3일

12시        홍성 터미널 만남. 함께 홍동 땅으로 이동

1시          점심을 먹고 캠핑 준비(공동텐트, 부엌, 화장실 설치)

2시 30분       프로그램 1. 땅에 건물 배치해 보기

4시              프로그램 2. 홍동마을 돌아보기

5시~7시        저녁 준비 및 식사

7시              프로그램 3. 소유와 출자

8시              술/야식 이야기

(각 프로그램은 대략 1시간에서 1시간 30분 정도가 소요될 것으로 생각됩니다. 시간이 부족했던 프로그램은 일요일 오전에 여유가 된다면 추가해서 하는 것도 좋겠습니다. 프로그램 1과 3이 소요시간이 더 필요하다는 판단이 되면 프로그램 2는 일요일 낮으로 변경할 수 있습니다.)


10월 4일

7시~9시        아침 준비 및 식사 ( 개인짐은 이때 좀 정리를 해도 좋겠네요.)

9시              수다 떨기 ( 함께 하고 싶은 것이 밤새 생겼다면 해도 좋겠습니다. )

                 캠프 마무리 소감들을 모두 나누었으면 좋겠습니다.

11시             캠프장소 정리정돈

12시             빠이빠이~ 다음 달은 언제 어디서 볼까요?

(토요일 프로그램 시간이 변경되면 캠핑장소를 정리하고 마을 구경을 하는 것도 좋겠습니다.)

 

체크할 사항

차량 이동 문제. (서울에서 출발하는 사람이 많으면 스타렉스를 빌리려고 합니다. 출발시간과 장소)

화장실은 어떻게 만드는건가요?

식사용,야식용 식자재 구입은 언제 어디서 할까요?

 

 

 

꼼꼼히 보셨나요?

빈 구석이 보이거나 의견 주실분들 많이 많이 주셔요.

 

10월 3일에 뵙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10225 빈집 게시판&공통장&폰 정리 회의 [1] 사씨 2021-02-25 2215
공지 '2014 겨울 사건의 가해자 A'의 게시글에 대한 빈마을 사람들의 입장 [19] 정민 2016-05-19 150596
1860 10월 개강! 영화, 친밀한 삶(김성욱), 기 드보르와 영화(신은실), 마르셀 뒤샹(전선자), 소설창작(김광님), 시쓰기(오철수) 손님 2015-10-10 1899
1859 "허그인 대국민나눔프로젝트 PROMISE"의 시작을 함께 해주시고, 특별한 선물도 받아가세요!! ^^ file 손님 2015-10-01 1806
1858 10월 개강! 데이비드 하비 『자본』(조명래), 노동의 미래(장훈교), 사이버 맑스주의(오영진) 손님 2015-09-30 1877
1857 빈마을 유감 [4] 손님 2015-09-30 1997
» [공동체주택 개미집] 10월 3일, 4일 홍성 땅맞이 캠프 갑시다. 손님 2015-09-29 1788
1855 10월 5일 개강 : 다중지성의 정원 2015년 4분학기를 시작합니다! 손님 2015-09-22 4624
1854 들뢰즈 사후 20주년, 조정환 선생님과 함께하는 '들뢰즈 집중 세미나' 참가자 모집! 손님 2015-09-22 2360
1853 2014년 겨울, 못 다한 이야기 [26] 손님 2015-09-17 2832
1852 빈마을 발표자료 - 2015년 서울 마을박람회 file 손님 2015-09-11 1900
1851 친구와 함께 일주일정도 머물고싶습니다. [1] 손님 2015-09-08 1998
1850 새책! 『9월, 도쿄의 거리에서』― 1923년 9월 1일 간토대지진 직후 조선인 대학살에 대한 생생한 보고문학! 손님 2015-09-03 2435
1849 9월10일(목) 저녁8시 변두리 영화제 'END:CIV 문명의 엔드게임' 손님 2015-09-02 1773
1848 4대강 사업과 내성천에 대한 토론회 / 9월2일 오후3시 / 조계사 교육관 2층 2강의실 손님 2015-09-02 1793
1847 공동체주택 첫번째 이야기 시작합니다. 9월 5일 3시 빈가게입니다. file 손님 2015-08-27 2582
1846 "세입자 복비 안받아요" 부동산 중개업소 차린 대학생들 손님 2015-08-20 1818
1845 8월19일(수) 저녁8시 빈가게, 내성천 에코토피아 캠프 사전모임 손님 2015-08-17 1823
1844 금지어를 만드는 방식의 도덕적 실천에 관하여 file [2] 손님 2015-08-13 2570
1843 8월14일 내성천의 날 걷기 행사 안내 손님 2015-08-12 1875
1842 빈마을 MT 가자!!!! (8.16-17) file [1] 손님 2015-08-09 2158
1841 2015 에코토피아 캠프 '흘러라 내성천' + 사전모임 안내 손님 2015-08-07 18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