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나고싶어요!!!

조회 수 12362 추천 수 0 2010.04.22 10:15:58

안녕하세요 저희는 자유인 (백수) 예술인 (창작물건 판매자) 3년반째방랑여행가 커플입니다.

빈집에 대해서 알게된건 1주일되었어요... 우연히 런던과 스페인에서 저희가 지냈던 "스퀏하우스"이 야기를 하다가  한분의 소개로 한국에도 같은 맥락의 무브먼트 활동을 한다고 들었습니다.

 

저희가 지낼수있는 공간이있나요? 이번달은 금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주말만...

 

정말 이런 활동가들을 한국서 만날수있다니 기쁩니다.

 

완전 지지합니다!!!!!!

 

(사진으로 집을 보았는데 이런 정말 최고예요....유럽에서는 그야말로 방치된 물새는 집이었는데 ㅋㅋㅋ)


손님

2010.04.23 23:35:23

놀러 오시면 될 것 같은데, 언제 오시나요? 주말에는 농사 지으러 가기도 하고, 이번주는 마을회의가 있기도 하고. 음, 이메일 주소 살짝 남겨주시거나 게시판 공개된 디온 전화번호(?) 도킹시도하시면 좋을 듯 하네요. -승욱이라고 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20210225 빈집 게시판&공통장&폰 정리 회의 [1] 사씨 2021-02-25 12528
공지 '2014 겨울 사건의 가해자 A'의 게시글에 대한 빈마을 사람들의 입장 [19] 정민 2016-05-19 154242
2160 주말의 FM [2] 손님 2011-06-12 7891
2159 들깨의 편지 [3] 손님 2014-06-17 7852
2158 안녕하세요^^ [1] 게름 2009-11-15 7834
2157 수고들하시는구료 [1] 아규 2009-11-10 7778
2156 “Radioactivists" 예고편이에요 [1] KenZzang 2012-01-11 7747
2155 여성노동자 영상보고서 밥.꽃.양 file [2] 손님 2010-02-13 7630
2154 살려 손님 2019-03-23 7604
2153 채식 김장 담그기 레시피(채식문화제 기준) file [2] 손님 2009-11-27 7535
2152 새 홈피 관련해서 하고 싶은 말말말 지각생 2009-11-13 7521
2151 같이공부할 사람~ David Graeber & 세계화 셈나 화니짱 2012-06-15 7505
2150 장투를 희망하며, 방문하고 싶어요. [1] 손님 2011-06-14 7479
2149 맨날 눈팅만 하다가 ㅋㅋ [2] 동치미 2009-11-23 7456
2148 예순살의 자전거 여행자가 온대요. [3] 지음 2010-03-30 7455
2147 피자를 먹자 [2] 비밀 2019-02-28 7196
2146 모기퇴치 작전용 미꾸라지의 일부실종...음 file 손님 2010-05-04 7126
2145 장난아님 file [1] 손님 2009-11-26 7054
2144 토크쑈 - 부동산, 살 buy 것인가 살 live 것인가 지음 2009-11-19 7037
2143 개척자들 쉼터 재건에 참여해 주실 분^^ [1] 손님 2012-01-20 7019
2142 아랫집의 어느날 file 손님 2011-01-05 7010
2141 저질러 놓고 용서 빌기 [4] 게름 2009-11-30 7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