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대강 사업이 유기농사를 시급히 중단시킬만큼 공익적이지 않다"는 수원지법의 판결 이후, 발끈한 정부의 항소가 있었고 이에 2심 재판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지난 7/20 첫번째 심리가 있었는데, 판사가 정부측 변호인을 멘토링하다가 심리가 끝났습니다. 두번째 심리가 9/7(수)에 진행되는데, 이 날은 양측(두물머리와 정부)이 쟁점사항에 대해 30분씩 발표(pt)를 준비하기로 하였습니다.


서울고등법원

<재판이 열리는 서울고등법원 신관 306호>


정부에서는 4대강 토건공사가 얼마나 공익적인지 열변을 토하겠지요. 두물머리에서도 30분의 발표를 준비해갑니다. 이번 심리가 진행되고 나면, 판결까지는 일사천리로 진행될 것 같습니다. 9월말 세계 유기농대회가 끝나고, 이번 재판에서 지난 판결이 뒤집어진다면, 정부는 명분과 함께 공권력을 투입할지도 모릅니다.


우리가 두 눈 부릅뜨고 이번 재판을 지켜봐야하는 이유입니다. 무엇보다 정부의 30분 스피치가 코메디일 것 같아 기대가 큽니다. 그렇지만 그 코메디가 권력 그 자체의 존재양식이라면, 단순히 웃고만 끝낼 일은 아니지요. 아무튼 함께 방청합니다.

두번째 심리는

  • 9/7(수) 2시반
  • 서울고등법원 신관 306호 (2호선 교대역 11번 출구)

에서 열립니다. 혹시 모르니 신분증을 가져오면 좋을 듯 하고. 두물머리 농부들과 지지자들은 2시에 고법 동문에 모여 함께 들어가기로 하였습니다. 부담없이 법정 나들이 나오세요 ^^

짧은 소식+

  • 이 재판은 "두물머리를 향해 쏴라"를 통해 550여명의 배후들이 700여만원의 재판비용을 모아주신 바로 그 재판입니다.
  • 이 재판과 별도로 2009년 공권력을 동원한 강제측량 때 연행되었던 20여명의 농민들 중, 마지막까지 두물머리에 남아 싸우고 있는 3명의 농민만 '골라' 기소되어 지난 8월 31일 400만원의 벌금이 확정되었습니다. "공의 집행절차에 하자가 있지만 반사회적이라고 볼 수 없기 때문에 업무방해가 맞다"는 것이 판결의 요지입니다. 불법을 막아선 것이 죄가 되었습니다.  두물머리 농민들은 당연히 항소할 예정입니다.
  • 두물머리에서는 10/15(토) "우리가 강이다" 강변가요제(가칭)가 열릴 예정입니다. 팔당공대위/에코토피아/록빠/자립음악생산자조합/리슨투더시티/강원래프로젝트/달팽이공방 등이 함께 준비하고 있습니다. 조만간 그 모습이 소개될테니, '두근두근' 기대는 지금부터~. 또 자원스태프와 기획 등에 함께 참여하실 수도 있어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20210225 빈집 게시판&공통장&폰 정리 회의 [1] 사씨 2021-02-25 10016
공지 '2014 겨울 사건의 가해자 A'의 게시글에 대한 빈마을 사람들의 입장 [19] 정민 2016-05-19 151032
2140 속보여, 용산 보상협상이 타결됐데. 12시에 남일당에서 기자회견 [1] 손님 2009-12-30 6664
2139 반갑습니다아. [2] 네모 2009-11-27 6645
2138 이태원프로젝트 책 출판기념회 file 디온 2011-03-13 6636
2137 사회적협동조합 빈둥 창립총회에 초대합니다.4월 7일 오후 2시 해방촌이야기 file [2] 우더 2018-04-03 6632
2136 단기투숙 문의 드립니다~~ [1] 민호 2018-07-28 6598
2135 ‎공동주거를 통해 월세를 줄이자! [3] 손님 2012-10-11 6577
2134 [지구지역행동네트워크] 2010년 페미니즘 학교 수강생 모집 file ngapeace 2010-02-13 6516
2133 명동 3구역, 마리 @ 6월19일 file [1] 사이 2011-06-21 6500
2132 빈가게 '덜 수줍은 음악회' 이달 23.24.25일 file 손님 2012-11-19 6485
2131 빙고(빈고) MT와 관련하여.. [4] 손님 2013-06-16 6335
2130 까페 해방촌 "책"장터 6/22-23 토일 file 빈가게 2013-06-20 6317
2129 전확가 안되요 [1] jenny 2010-01-07 6314
2128 농사동아리발대식. [18] 연두 2011-09-09 6294
2127 육식두부(라고 베라가 말한) [5] 손님 2010-01-07 6281
2126 파일서버 사용법 [2] 풀(Pool) 2014-06-20 6276
2125 돈의 달인 비판 글에 빈집 등장 ㅋㅋ [8] 손님 2010-10-23 6254
2124 [벌금마련]제주 햇지슬(햇감자) 공동구매 해볼까요? file [1] 베로 2013-06-28 6250
2123 아랫집의 일상들 file [5] 손님 2011-03-03 6236
2122 밭에 가고 싶구나--- [3] 디온 2010-05-08 6232
2121 선데이 아랫집. 110605 사이 2011-06-05 6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