옆집공간 모습들.

옆집 조회 수 15804 추천 수 0 2010.03.09 21:16:08

이층침대를 들이고 방배치를 바꾼지 2주정도 되었을라나요?

배치를 바꾸니까 뭔가 '새집/새공간/새사람'들과 살게된 것 같아요.

그 사이에 함께 사는 사람도 늘고 말이죠.


옆집의 장점인 부엌─마루 통구조와 거기 있는 식탁에서는

(늘) 먹거리와 사람과 담소가 흘러들어와요.

우리 집에서 가장 낮은 공간이라고나할까?

그래서 문 열고 나오면 일단 앉게 되고 모이게 되는.


아래는 좀 되었지만 말랴 생일 때 문배주+고추잡채를 먹던 풍경.

음식에 눈이 멀어 사람은 담지 않고 먹는 것만 담았네요.


?????100216_1.jpg 

<옆집루 고추잡채+문배주>



그리고나서 얼마 뒤 이층침대로 새롭게 방배치하는 모습


?????100221_3.jpg

<2층침대 조립하기>

 

원래는 침대와 침대 사이에 행거를 놓을까 했으나,

즉각적으로 계획을 수정하여 디온의 길쭉한 수납장을 배치하였습니다.

(지금 생각해보면 행거로 가운데를 가렸으면 얼마나 답답했을까)

그 결과 침대에 둘러앉기만 해도 차 마시고 담소 나눌 수 있는 아담한 공간탄생.

손님 오면 둘러앉아 즉석인터뷰까지 진행합니다. ㅋㅋ 녹화는 되지만 편집은 안되는..ㅋㅋ


사진100309_4.jpg 

<2층침대와 가운데 담소공간>


이층침대가 생각보다 커서 유사시 한 층에 두명까지 잘 수 있는데요.

그러다보니 옆집 숙박인원에 따라 유동적으로 방배치를 할 수 있어요.

순간 최대 숙박가능인원 8명이라나? (장투 빼고)


지금도 거의 매일매일을 다른 자리에서 자는 유랑생활을 하고 있어요.

오늘은 누가 손님방에서 자고 그러므로 누가 이층침대에서 자고 뭐 이런 식.

집에서 유목하기!


손님방은 메트릭스가 배치되어 있는데 역시 일이 있을 때는 메트릭스를 걷어내고 공간활용을 할 수 있어요.

지난주 토요일 니체강독을 이 방에서 했다죠.


사진100309_1.jpg 

<손님방: 메트릭스가 있는 모습>


거실에는 주로 빨래건조대가 놓여있는데 역시 필요할 경우 빨래건조대를 손님방으로 옮기고

뭔가 진행합니다. 오늘 드로잉세미나는 이 공간에서 했다죠.


사진100309_3.jpg

<거실 with 빨래건조대>


이렇게 생각하고보니, 정말 변용능력 최고야!

변용능력이 올라갈 수록 능력자죠. 능력자일 수록 자유인이고. ㅋㅋ

고로 옆집은 자유로운 공간!! 트랜스포머라고 할까나.


암튼 시간되면 종종 옆집 놀러오세요. (먹을 거 마실 거 대환영!)


@hellomoya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 옆집 간단한 옆집 소식입니다! [1] 몽애 2011-02-15 9130
18 옆집 메롱-ㅛ- [2] 손님 2011-02-15 9062
17 옆집 오늘 아침 file [2] 이발사 2010-11-09 7245
16 옆집 어제저녁 우리는 file [2] 이발사 2010-11-09 7192
15 옆집 10월 첫째주 옆집 회의! 몽애 2010-10-08 6904
14 옆집 지금 나는 [4] 손님 2010-09-08 7042
13 옆집 오랜만에 옆집 사진 -마루가 사무실이 되었어요 file [4] 디온 2010-06-28 36479
12 옆집 5/27 옆집 회의록 [2] 말랴 2010-05-27 7199
11 옆집 옆집사람들 회의 날짜 좀 잡아봅시다요 [2] 말랴 2010-05-10 7340
10 옆집 지난 겨울 옆집에서 어느날. file [1] 손님 2010-03-31 8479
» 옆집 옆집공간 모습들. file 손님 2010-03-09 15804
8 옆집 안녕하세요! 노디예요 [2] 노다긔 2010-03-03 7376
7 옆집 옆집 일기 3 [4] 디온 2010-02-19 13163
6 옆집 옆집일기2 - 뭉툭한 것과 길쭉한 것 file [3] 디온 2010-01-22 7616
5 옆집 1/10 옆집 회의록 디온 2010-01-15 7276
4 옆집 12/20 늦은 회의록 올리기 디온 2010-01-15 7578
3 옆집 12/13 옆집 회의록 [1] 손님 2009-12-14 8577
2 옆집 옆집일기1 [1] 디온 2009-11-30 9058
1 옆집 아- 나 목쉬었서~~~~ [4] anonymous 2009-11-10 100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