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집 회의

앞집 조회 수 4896 추천 수 0 2011.12.08 04:06:31


백만년만에 작은집이 회의란 걸 했어요. 물론 회의같지 않은 회의.

깜찍이는 아직 오지않은 상태여서, 깜찍이를 제외한 3인이 회의에 참여했어요.

안건은 두 개. 마을잔치 그리고 집 문제.

회의하는 중간 다들 딴짓 하느라, 회의는 잘 되진 않았어요.

채팅하고 PMP 알아보고, 유기견 분양 웹서핑하고 등등.

그래도 뭐, 대강~


먼저 마을잔치.

앞집도 곧 계약이 끝나고 빈가게도 행사가 많은 듯 해서, 우마는 계속 작은집에서 하자는 고집을 내세웠지만.

공간이 좁다. 둘러 앉을 수 없다. 주요행사인 사진 슬라이드 설치가 힘들다.. 등의 이유로 2:1 설득에 실패했습니다.

회의 중간에 의견이 받아들여지지 않은 우마가 뾰루퉁 해져서 존도우가 왜 그러냐고 했습니다.

암튼 12월 마을잔치&송년회는 빈가게에서 하자고 결정이 되었네요. 가게에 정식으로 이야기 할게요.

그리고 뒷정리는 확실하게 하겠습니다. (뒷풀이 어느정도 선까지..)

대신 작은집으로 뒷풀이 2~3차쯤에 옮겨서 하자는 의견도 나왔는데요. 춥고 귀찮아서 옮기게 될지는.


음식에 대한 이야기.

메인요리는 팥죽으로 하기로 했습니다. 큰 솥을 다른 집에서 빌려서 한 솥 정도 하자는 이야기가 나왔구요.

해본 적들이 없어서 레시피 찾아서 하기로 했습니다.

그 밖에는 차 종류를 하는 것이 어떠냐는 의견이 나왔고. (생강차?)

술도 따뜻하게 데워먹을 수 있는 정종 2병 정도가 어떻겠느냐는 이야기가 나왔습니다.

(쿠키, 커피, 수정과 등의 의견이 있었지만. 의견 내지는 않았습니다.)


행사 내용.

늘 하던 집별소식을 하고, 마니또 발표를 하고, 사진 슬라이드를 보고.

선물 교환은.... 하지 말자고. ^^;;;

뭔가 함께 할만한 것을 이야기 하다가, 존도우가 배워 온 '가치 경매' 라는 걸 하자는데 의견을 모았습니다.

(가치경매 게임에 대한 소개는 맨 끝에 첨부할게요.)


진행은 참석하지 않은 깜찍이에게 시키자, 주5일 근무를 쟁취해내면 내(쿠우)가 하겠다,

깜찍이도 안한다고 하고, 쿠우도 쟁취 실패하여 늦게 되면, 우리 중에 정해야 한다. 가위바위보.

우마의 가위바위보 거부로 일단, 쿠우에게 기대하고 있습니다.



다음 안건, 집 문제.

앞집이 2월말에 빠지니까. 오늘 들은 소식, 아랫집도 빠진다네요..

집을 구해야 하나. 구할 의지는 있나.

(앞집의 옆집은 할머니가 이사 가시고 내부 인테리어 공사 중이고, 앞집 올라오는 계단 벽면에 페인트칠을 새로 했더라구요.

공사는 여전히 진행 중 )


존도우는 가능한대로 집 구하는 것에 참여하겠다고.


쿠우는 백의종군 한다고.


우마는 앞집 계약이 끝나면 빈집에서 좀 나가서 지낼 생각. 대규모의 이사는 가능한대로 돕겠다고.


깜찍이는 잘 모르겠네...

 

 

가치 경매

* 당신에게 10억의 가치가 있다면?


  가치 나의 가치 가격 당첨자/당첨액
1 완벽한 몸매    
2 쉼 없는 연애    
3 휴식    
4 리더쉽    
5 전문가적 지식    
6 매력적인 섹스    
7 국가보안법 철폐    
8 준수한 외모    
9 초능력    
10 정리해고 철폐    
11 1년간 어디든 갈 수 있는 여행    
12 강철 체력    
13 뛰어난 외국어 실력    
14 건강    
15 끝없는 주량    
16 끌리는 글발    
17 차별금지법 제정    
18 영상 검열 폐지    
19 강정해군기지 철회    
20 파업권 보장    
21 소울메이트    
22 패션센스    
23 첫사랑    
24 평생 입주권    
25 무한 인출 통장    
26 마음을 울리는 언변    
27 풍부한 감성    
28 차별없는 학생인권조례 제정    
29 평정심    
30 강제퇴거금지법 제정    
31 아랫집 할머니 이사    
32 인권위 독립성 확보    
33 파트너와의 안정적인 공간 마련 (관계)    
34 중림동 재개발 철회    
35 열정적 사랑    
36 시험 없는 학교    
37 집으로부터의 독립    
38 청소노동자 노동환경 제도 개선    
39 사랑방 후원인 증가    
40 집회시위 자유 보장    
41 인권센터 건립    
42 비정규직 철폐    
43 동료로부터 신뢰    
44      
45      

 

 

인권운동사랑방 MT에서 한 게임입니다. 항목은 수정/추가 가능합니다. 의견 내주세요.

경매는 1천만 단위로 진행할까 합니다.


댓글 '3'

kenzzang

2011.12.11 11:17:56

음...십억이 있으면 그 가치들이 가능한가?? 10억의 의미는 뭐지?? 굳이 경매라는 형태를 취하는 건??? 라는 생각이 드는군요. 그리고 쿠우의 백의종군은 의미를 모르겠어요

우마

2011.12.11 12:16:06

10억도, 경매라는 방식도, 큰 의미는 없을 것 같아요. 그냥 각자가 현재 우선시하고 있는 가치를 알 수 있지 않을까 싶은 정도? 일종의 공동체게임 혹은 MT게임 정도로 생각해도 좋을 것 같아요.(같이 경매를 열띠게 참여하는 사람은 경쟁자일수도 연대할수있는 사람일수도.. 의미부여 나름일것 같은데..)

연두

2011.12.12 15:26:27

십억은, '내가 돈이 엄청나게(!) 많다면' 이란 전제를 실감케 하기 위한 장치가 아닐까요? ㅎㅎ

그래야 내가 가치를 두고 있는 것들을 조급함 느끼지 않고 골고루 선택할 수 있을 테니까?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 앞집 앞집 1월 2월 재정보고 [1] 쿠우 2012-02-20 4694
32 앞집 짐 가져가세요. [1] 쿠우 2012-02-09 4820
31 앞집 앞집 난민들 [1] 쿠우 2012-01-28 4967
30 앞집 12월 작은집 재정정산 [1] 우마 2012-01-09 11247
29 앞집 앞집사의 의견 [9] 쿠우 2011-12-15 4753
» 앞집 작은집 회의 [3] 우마 2011-12-08 4896
27 앞집 작은집 이모저모 file [4] 우마 2011-12-01 5977
26 앞집 작은집 11월 재정보고 우마 2011-12-01 4690
25 앞집 작은집 이모저모 file [2] 우마 2011-11-13 4911
24 앞집 작은집 10월 재정 정산 [2] 우마 2011-11-13 4888
23 앞집 김냉 운전면허 1종보통 필기 합격!! 우마 2011-10-24 4906
22 앞집 10월 마을잔치와 테마집 평가 [2] 우마 2011-10-23 4841
21 앞집 세탁기 구입 & 고양이가 이불 안으로 쏙 들어오는 계절 file 우마 2011-10-09 4973
20 앞집 2011. 09. 24. 20:00 앞집회의 [6] 쿠우 2011-09-25 5088
19 앞집 청소의 달인, 쿠우 선생. file [4] 우마 2011-09-05 5932
18 앞집 월요일(29일) 오후 2~4시 사이에 등기우편물 받아주실 분? [2] 우마 2011-08-26 5888
17 앞집 앞집은 동글이집! file [3] 지각생 2011-08-14 7033
16 앞집 GH 생산 실험집 (작은집 지부) 전반적인 내용 우마 2011-05-29 6163
15 앞집 앞집 최근소식 [1] 우마 2011-05-06 4757
14 앞집 동글이 수술, 문병 와주세요! file [5] 우마 2011-04-11 72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