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참가 예정자들 몇 명이서 미리 얘기를 해봤습니다.
 
 
1. 시간표
 
토요일
저녁 7시부터 모여서 밥먹기
저녁 8시부터 책읽기 시작 (밥먹고 오실 분은 8시까지 오시면 됩니다.)
가벼운 간식과 차 (과하지 않게. 술은 각 일병 까지만 ^^;)
요가와 운동을 적절히 배치
대략 12시면 <게으를 수 있는 권리>는 끝날 것으로 예상됨.
평가와 다음 책 읽기.
대략 2시경 취침
 
일요일
아침 8시 기상. 체조와 아침식사
아침 9시 읽기시작 ~ 12시까지.
점식 먹고 해산~~ 또는 뒷풀이.
 
 
 
2. 책
<게으를 수 있는 권리>는 여러 판본이 있습니다.
1. 조형준 역, <<게으를 수 있는 권리>>, 새물결출판사
2. 차영준 역, <<게으를 권리>>, 필맥
3. 강수돌 번역 <여유로울 권리>, <<경영과 노동>>, 한울 또는 <<일중독 벗어나기>>, 메이데이
 
제가 어느 번역이 나은가를 판단할 수 있는 사람은 아니지만,
이 주제의 전문가라할 수 있는 3번 강수돌의 번역이 나을 것 같아서...
원래는 3번을 복사해서 나눠 볼 생각이었는데...
다시 비교해 보니... 뒷부분 1/4 정도가 빠져있더군요.
 
1에는 라파르그에 대한 전기적 에세이와 역자 후기, 그리고 참고자료들이 볼만합니다.
2에는 라파르그의 다른 글들이 더 있는데, 대충 훑어본 느낌은 전부 다 강독할 필요까지는 없어보인다는 겁니다.
 
이중에서 현재 구입할 수 있는 책은 2번 밖에 없습니다.
그래서 일단은... 3은 제가 복사해서 준비하도록 하겠습니다.
책을 소장하실 분은 어쩔 수 없이 2를 구입하셔야 할 것 같구요.
가능하시다면 1과 2를 도서관 등에서 빌려오시면 같이 볼 때 도움이 좀 더 될 수 있겠습니다.
한권을 두 세 사람이 같이 볼 수 있다면... 2나 3 중에서 일부를 같이 더 볼 수도 있겠네요.
 
 
 
3. 다음 책
라파르그의 글이 생각보다 짧아서 다음 책도 같이 준비해야 하는데요...
라파르그에 이어서 볼 수 있는 방향은 크게 4가지 정도인 듯합니다.
 
1. 버트란드 러셀, <<게으름에 대한 찬양>>
'게으름'이라는 주제로 항상 라파르그와 함께 항상 같이 나오는 책인데요...
열정적인 '맑스주의자인 라파르그와는 조금 다르게...
합리적인 철학자인 러셀의 주장을 같이 보는 것도 괜찮을 듯.
 
2. 앙드레 고르, <노동사회에서 문화사회의 이행>
라파르그가 설파한 '노동시간단축''이라는 주제에 대한 현대적인 논의를 검토하는 데는 앙드레 고르가 좋을 듯.
앙드레 고르의 다른 글들을 쭉 봐도 좋고.
노동시간단축이라는 주제를 따라가봐도 좋고.
 
3. 맑스, <노동일>, <<자본론 3권>>
이 방향은 좀 더 고전으로 파고들어가는 셈인데...
맑스 자본론에서 관련 부분을 좀 보고...
전에 얘기나왔던, <공산당 선언>이나, <가족 사유재산 국가의 기원> 으로 이어가는 것도 좋을 듯.
 
4. 베블런, <자본의 본성에 관하여>
아니면 예정대로... 비주류 경제학들을 좀 훑어보는 형식으로...
지금 아침읽기모임에서 보고 있는 칼 폴라니와 베블런 등을 보는 것이지요.
 
일단 오늘 얘기는 이중에서 3번 쪽으로... 가닥을 잡았습니다.
하지만 이와 상관없이 관련된 책 중에서 소개하고 싶거나 읽고 싶은 책들이 있다면...
어떤 것이든지 가져오세요.
같이 늘어 놓고 다음 방향을 얘기해 보면 좋겠지요.

시금치

2011.01.26 17:33:53

좋네요  널럴하고 이유있는 스케쥴~

왠지 1번도 좋을 거 같아요

게으름 시리즈...

맑스는 다음번에 읽어도 좋다면^^

게름

2011.01.27 11:16:17

이번에는 참가 못 하지만, 그래도.... 혹시 2월 12일은 안 될까요? 11일은 금, 12일은 토요일인데!!!

손님

2011.01.27 18:33:40

토요일 쪽으로 맞춰보려고 하고 있어요. 결정되면 다시 공지할게요. ^^ - 지음

KenZzang

2011.01.28 18:09:38

음...ㅋㅋ 켄짱은...옆에서 심술쟁이 역할을 ㅋㅋ 평소에 피곤해서 미뤄뒀던 전공서적들을 뒹굴거리며 읽겠어요...ㅋㅋ대신 ㅋㅋ 일요일 점심을 만들 수 있는 영광을!!? ㅋㅋ 생식인가요?

살구

2011.01.28 20:40:01

ㅋㅋ 켄짱~~ 언제나 같은 글을 읽을거 같지는 않은데? ㅋ

그나저나 점심해주면 좋지만 점심전에 일정 끝내고 같이 해 먹는게 어떨까?

 

참 그리고...켄짱에게는 바라는것이 하나 있다구~

일!본!어! ㅋ

손님

2011.01.28 22:10:06

[켄짱] ㅋㅋ일단 섹시보이스앤로보로 시작하자구!!  ㅋㅋ 대본은 있음 파싱은 안돼있지만!! 그 정도는 조금씩이라면 해볼 수 있을 듯? ㅋㅋ 마테렌 렌콘 토마토와 막스!!!!

손님

2011.01.29 01:08:29

오오 구했어?!!! 어서 내게도 넘기시오넘기시오! 스이까는스이까는?!!! 참참, 그리고 나에겐 시간을 달리는 소녀 대본이 있다!!!!

 

_연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3 공부팀 공산당 선언 file [4] 게름 2011-02-15 7130
152 공부팀 [1박2일] 참고자료 지음 2011-02-11 6089
151 공부팀 <공산당선언>을 읽자! [2] 지음 2011-02-10 9002
150 공부팀 [공짱] 내일부터 자기가 읽고픈 책 들어갑니다~ file [3] 시금치 2011-02-09 5262
149 공부팀 1박 2일 책읽기 후기 [1] s님 2011-02-09 5099
148 공부팀 [공짱] 아침읽기 거대한 전환 [2] 우마 2011-02-06 4897
147 공부팀 2/12(토) 1박2일 책읽기, <공산당 선언> [2] 지음 2011-02-05 3919
146 공부팀 첫번째 1박2일 책읽기 잘 마쳤어요. 지음 2011-02-01 3811
145 공부팀 [공짱] 1박2일 책읽기 모임 후기. file [2] 우마 2011-01-31 4054
144 마을극장 오늘 마을극장에서 보고 싶은 영화 추천해주세요 지각생 2011-01-28 4605
143 공부팀 공짱 오늘 file [1] 손님 2011-01-28 3525
142 빈라디오 2011년 빈라디오 2회 [4] 우마 2011-01-27 4703
» 공부팀 1박2일 책읽기 - 시간, 프로그램 다시 알려요. [7] 지음 2011-01-26 3590
140 공부팀 1박2일 책읽기 - <게으를수있는 권리> [1] 지음 2011-01-24 3180
139 운영팀 스팸글이 많아졌네요. [1] 우마 2011-01-24 4618
138 마을극장 1월 21일 빈마을극장 후기 file [1] 우마 2011-01-22 4177
137 공부팀 에스페란토 스터디 #3 - 오늘이긴 한데 지각생은 못할지도 지각생 2011-01-18 2862
136 마을극장 오늘 마을극장은 지각생 2011-01-14 4209
135 공부팀 에스페란토 스터디 #2 합니다 - 오늘 저녁 9시 빈가게 지각생 2011-01-11 2856
134 빈라디오 빈라디오 2011년 첫 방송!!! [9] 우마 2011-01-07 4643